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상단메뉴

전체메뉴닫기
  • HOME
  • 위원회 활동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 ‘포항지진특별법 제정’국무총리에 건의촉구
작성자 공보팀 작성일 2019-04-29 조회수 1581
  •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  ‘포항지진특별법 제정’국무총리에 건의촉구 이미지(1)

‘포항지진 피해배상 및 지역재건 특별법 제정’을 요청하는 국민청원이 21만 2천여명으로 최종 집계되는 등 그 열의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은 4월 25일 오후 6시 전국 17개 시도의회 의장단과 함께 세종 총리공관에서 개최된 국무총리와의 간담회에 참석하여 포항지진으로 인한 피해주민에 대한 보상과 포항재건을 위한 「포항지진 피해배상 및 지역재건 특별법」제정을 강력히 건의·촉구했다.

 

이 자리에서 장경식 경상북도의회의장은 포항지진이 1년여가 지난 지금에도 이재민들은 여전히 지진으로 인한 고통을 받고 있을 뿐 아니라 부동산 가격하락 등으로 인한 지역경제의 침체 등으로 고통과 상처는 가늠하기 어려운 상황임을 강조하고 지진이 정부가 지열발전 사업을 추진하다가 발생한 만큼 그에 따른 손해배상과 생활안전에 관한 종합적인 대책 그리고 예산지원을 조속히 시행할 것을 촉구했다.

 

아울러 포항지진이 인재였음에도 불구하고 2019 추가경정예산에 경북도가 당초 포항지진대책 관련 33건의 3,700억을 요청하였으나 8건의 1,131억만 반영되어 경북도민을 비롯한 포항시민들은 실망을 금치 못하고 있다면서 지진에 대한 대한 교육훈련을 담당하는 국가방재교육관, 지진피해자들을 위한 지진트라우마치유센터 건립 등 지진으로 인한 막대한 피해를 복구하고 지역경제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현안사업 관련 예산들에 대한 정부차원의 전폭적인 지원을 요청하였다 또한 국회의 심의과정에서도 관련 예산들이 추경에 포함될 수 있도록 정부차원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은 “포항지진에 대한 정부조사단 조사결과가 지열발전소사업에 의한 인재였음이 명백한 이상 여야 구분없이 초당적으로 포항지진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이 추진되어야 한다”는 것을 강조하고 “추경에 대한 국회심의과정에도 적극 대처하여 포항시민의 깊은 상처와 고통을 해소할 수 있는 예산증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전력을 기울여나갈 것”임을 밝혔다.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경상북도의회, 2018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위촉
이전글 경상북도의회, “日정부의 독도 영유권 주장 철회하라”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