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사이트맵

보도자료

홈으로 의원동정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경상북도의회, 경상북도개발공사 사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개최
작성자 홍보팀 작성일 2024-02-28 조회수 2311

경상북도의회 ‘경상북도개발공사 사장 후보자 인사청문위원회(위원장 이춘우)‘는 2월 27일 회의를 개최해 올해 3월 임기가 만료되는 경상북도개발공사 이재혁 사장의 1년 연임에 대한 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고 밝혔다.

 

이날 인사청문위원회는 경상북도개발공사를 소관으로 하는 상임위원회인 기획경제위원회 위원 11명과 의장추천 위원 3명 등 14명의 위원으로 구성되었으며, 이재혁 후보자에 대해 지난 3년 간의 경영성과, 향후 직무수행계획, 도덕성 등을 갖추고 있는지에 대한 날카로운 질문으로 심도있게 검증했다.

 

청문위원들은 이 후보자에 대해 △각종 사업의 추진현황 및 향후계획 △도내 지역균형발전 △학경 및 경력사항 △브랜드 제고를 위한 정책제안 △위수탁사업 위주의 경영개선 대책 △경북도 및 출자출연 기관 간의 협업 △미진한 사업에 대한 대책 등을 중점적으로 질의했다.

특히, 현재 경상북도의 정책기조에 발맞추어 저출생 극복과 관련하여 개발공사 차원에서는 어떤 역할을 할 수 있는지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또한, 경북도청 신도시 개발과 관련하여 2단계 개발사업이 저조한 점과 레이크빌리지, 한옥마을 등의 문제점에 대하여 우려를 표하면서 당초 목표한 바를 달성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재혁 후보자는 최종 발언에서 “지난 3년간 정부의 지방공기업 평가에서 3관왕을 달성하는 등 성과도 있었지만 아쉬웠던 점은 경북도청 신도시 활성화와 22개 시군과의 협업이 부족했다는 점이다”면서 “연임의 기회가 주어진다면 부족했던 점을 보완하여 성공적인 개발사업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춘우(영천) 위원장은 일부 사업들의 추진상황이 미흡한 점을 지적하고 사장으로서 3년간의 기간 중 가장 아쉬웠던 점을 물으며 “이 후보자가 연임을 하게 된다면 그동안의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하여 경상북도 지역발전을 위하여 현재 추진중인 사업들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인사청문회에서 채택된 경과보고서는 본회의 보고 후, 경상북도지사에게 송부될 예정이다.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경북도의회 의원연구단체, 도정발전․도민 삶의 질 제고 연구용역 펼쳐
이전글 경북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경북 디지털 혁신을 주도한다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