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상단메뉴

전체메뉴닫기

의원동정

  • HOME
  • 의원동정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안희영 도의원,경북도청 신도시 영유아 교육시설 확충 촉구
작성자 공보담당 작성일 2017-12-12 조회수 237
  • 안희영 도의원,경북도청 신도시 영유아 교육시설 확충 촉구 이미지(1)

경상북도의회 안희영 의원(예천)은 제296회 정례회 3차 본회의 5분자유발언을 통해 유치원‧어린이집 등 신도시 내 영유아 교육시설 부족 문제에 대한 해결 방안을 마련을 촉구했다.

안희영 의원은 경북도청 신도시가 정주기반을 갖추고 인구가 늘어나고 있지만,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 영유아 교육시설 부족 문제가 점점 심각해지고 있다며,

새 학기를 앞두고 있지만 신도시 학부모들은 도청어린이집과 유치원은 꿈조차 꾸지 못하고, 신도시 내 유치원은 추첨 결과, 대기번호가 100번을 넘어가고 인근 어린이집도 신청 결과 200명가량은 갈 곳조차 없어, 도청 신도시 교육 인프라에 대한 학부모들의 불만과 원성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안희영 의원에 따르면, 신도시는 2019년 3월까지 9개단지 7,105세대의 아파트에 1만7천여명이 입주할 예정으로 향후 영유아 교육시설 수요는 1,330여명으로 추정하고 있지만, 2017년 상반기 현재 단지 450명이 영유아 교육시설에서 교육을 받고 있다며,

신도시 내 땅값이나 임대료가 너무 높아 사립 교육시설이 들어오지 못한다는 학부모들의 우려와 함께, 현재 신도시 내 영유아들은 보육시설 부족으로 하루에 짧게는 40분, 길게는 1시간이상 원거리 셔틀버스를 타야 하는 불편과 위험을 감수하고 있지만, 경북도와 도교육청에서는 원론적인 대책만 제시할 뿐 현실적인 해결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안희영 의원은 영유아 교육시설의 확충과 같은 교육 인프라 구축은 도청 신도시의 조기 안착과 활성화를 위해 가장 시급하게 해결해야 할 문제라며,

신도시 내에서 안전하고 수준 높은 영유아 교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영유아 보육시설의 조기 건립과 확충을 경북도와 도교육청에 강력하게 촉구했다.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경상북도의회 농수산위원회, 소관부서 새해 업무보고 받아!
이전글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다섯번째날 예산심사 실시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