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상단메뉴

전체메뉴닫기

의원동정

  • HOME
  • 의원동정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최병준 경북도의원, 포스트 원해연, 원전산업 육성전략과 대책마련에 경북도가 선제적으로 나서야!
작성자 공보팀 작성일 2019-04-29 조회수 507
  • 최병준 경북도의원, 포스트 원해연, 원전산업 육성전략과 대책마련에 경북도가 선제적으로 나서야! 이미지(1)

경북도의회 최병준 도의원(교육위원회, 경주)은 4월 25일 개최된 제308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원전해체연구소 결정 발표로, 경주에 중수로 원해연만 유치한 데 대한 경북도의 후속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최 의원은 정부의 국책사업이 정치적인 논리로 중수로 따로, 경수로 따로 분리했을 때 국민들의 혈세인 세금이 얼마나 낭비될 수 있는지 우려를 표하며, 원전집적지인 경북이 부산과 울산에 경수로 원해연을 놓치게 된 데 대한 경북도의 유치전략 부실에 대해 강하게 질타했다.

 

이에, 최 의원은 정부의 이번 결정에 대해 납득할 만한 근거를 제시하여 줄 것을 관계부처에 적극 촉구하고, 경주지역에 설립예정인 원해연을 타 지역과 동등한 수준의 사업계획 수립과 도탄에 빠진 경북의 원전지역 경제를 살릴 특단의 대책을 정부에 강력히 요구해야 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포화시점이 점점 다가오고 있는 사용후핵연료에 대해 정부는 여전히 어떠한 계획도 밝히지 않고 방치되고 있음을 지적하면서, 경북도가 정부를 상대로 사용후핵연료 처리대책 마련을 더욱 강력하게 촉구하고 나서야 함을 강조했다.

 

특히, 경북도가 원전해체연구소 결정 이후, 63조 원전해체시장과 원자력의 더 큰 미래신산업 선점을 위한 원자력산업 육성전략과 대책마련에 적극 나서줄 것을 주문했다.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 ‘포항지진특별법 제정’국무총리에 건의촉구
이전글 정세현 경북도의원, 「경상북도교육청 교육재정안정화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안)」발의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