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보도자료

홈으로 언론홍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경북도의회, 「꿀벌바이러스연구회」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성료
작성자 공보팀 작성일 2023-09-01 조회수 747

경북도의회 「꿀벌바이러스연구회」(대표 박순범 의원)는 30일(수) 도의회 다목적실에서 “경북지역 꿀벌바이러스병 발생 현황 조사 및 대응 방안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최종보고회에서 연구 책임을 맡고 있는 길의준 교수(안동대)는 도내 15개 시․군, 22개 농가에서 확보한 꿀벌 시료에 대해 차세대염기서열분석기술과 생물정보학 프로그램을 이용한 바이롬(virome) 분석을 실시하여 도내 바이러스 발생 현황을 확인하였다고 밝혔다. 또한 체계적 관리와 연구가 이루어지고 있는 해외 양봉 정책사례를 제시하고, 양봉 농가에 꿀벌 질병 정보, 바이러스 등 최신 자료의 제공과 양봉 산물에 대한 전문적 관리를 위하여 전국 유일의 ‘칠곡군 양봉산업특구’와 연계한 양봉연구소 설립을 제안했다.

연구회의 대표인 박순범 의원은 “꿀벌이 사라지는 원인은 기후, 환경, 질병 등 여러 가지가 있다.”고 언급하고, “보다 체계적인 양봉 산업에 대한 관리와 육성을 위해서는 선도적 꿀벌 바이러스 관리 시스템 구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전국 유일의 양봉 특구(칠곡)가 경북지역임에도 불구하고 아직 전담부서가 없어, 양봉농가 피해 최소화를 위해 양봉관련 연구기관 설립 등 행․재정적 지원이 마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꿀벌바이러스연구회」는 경상북도의회 의원연구단체로 박순범(칠곡)을 대표로 노성환(고령), 이우청(김천), 이충원(의성), 정근수(구미), 허복(구미) 의원 등 6명으로 구성되었으며, 양봉 특구로 지정된 칠곡의 정한석 의원이 연구회 활동에 함께하여 의미를 더했다. 연구회는 안동대학교 산학협력단에 의뢰해 지난 4월 연구용역에 착수하여 도내 꿀벌의 바이러스 현황을 파악하고 질병 발생으로 인한 양봉 피해 최소화와 정책적․입법적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애써왔다.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경북도의회, 「전통식품 발굴․계승 연구회」 중간보고회 개최
이전글 경북도의회「경상북도경계지역발전연구회」착수보고회 개최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